패션
연예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예능
영화
인터뷰
칼럼

‘삼시세끼 바다목장’ 한지민X삼형제, 득량도 여름나기 어땠나

2017. 08.11. 10:02:34

[시크뉴스 김지연 기자] ‘삼시세끼 바다목장’ 무더위를 쫓는 득량도 삼형제와 게스트 한지민의 여름나기가 펼쳐진다.

11일 오후 방송되는 케이블TV tvN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 2회에서는 이서진, 에릭, 윤균상, 한지민의 여름나기가 공개된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한지민과 삼형제의 요리 콜라보가 눈길을 끌 예정이다. 지난 방송에서 에릭이 만선을 기원하며 던져 둔 통발에서 문어가 잡히고, 여기에 한지민이 육지에서 사온 닭까지 합쳐져 풍성한 요리 재료가 갖춰졌다.

이에 이서진, 에릭, 윤균상 삼형제와 한지민은 보양식 ‘해신탕’에 도전, 좌충우돌 요리 콜라보를 펼친다. 음식 재료 준비와 잔소리를 맡고 있는 이서진, 불 담당 윤균상, 그리고 느리지만 완벽한 맛을 자랑하는 ‘에셰프’ 에릭이 다소 요리에 서툰 한지민과 어떤 요리를 완성시킬지 관심이 집중된다.

또한 무더위 쫓는 삼형제와 한지민의 여름나기 3종세트가 공개된다. 보양식 해신탕에 이어 복불복 물게임과 본격적인 물놀이로 더위를 물리치고 바다목장 일을 하며 시원한 재미를 선사한다.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을 연출하는 이진주 PD는 “2회에서는 첫 만남 때 보다 훨씬 편해지고 여유로워진 삼형제와 한지민의 삼시세끼 이야기가 펼쳐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삼시세끼 바다목장 편’은 11일 저녁 9시 50분에 방송된다.

[김지연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CJ E&M 제공]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