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연예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예능
영화
인터뷰
칼럼

‘개밥 주는 남자2’ 김민교 “한 성격 할 것 같은 강아지 ‘안영미’”

2017. 12.29. 12:04:20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방송인 김민교, 이소영 부부가 다년간의 반려인 경험을 살려 일일 펫시터로 나선다.

오는 30일 오후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프로그램 ‘개밥 주는 남자2’에서 김민교 아내 이소영 씨는 생후 2개월 된 강아지 4마리를 품에 안고 등장한다. 자리를 비운 옆집 아주머니를 대신해 하루 동안 펫시터를 자처한 것이다.

부부는 강아지들의 일일 이름을 지어준다. 부부가 지은 이름 중에서 눈이 몰린 ‘동엽이 형’, “한 성격 할 것 같다”는 ‘안영미’는 SNL 크루들을 연상시켜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동엽이 형’은 인정할 수밖에 없는 싱크로율로 현장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이날 방송에서 김민교 이소영 부부는 이가 나지 않은 새끼 강아지를 위해 사료를 물에 불려주고 ‘민교 월드’를 개장해 강아지와 놀아주는 등 펫시터의 임무를 능숙히 해낸다.

‘애교 뿜뿜’ 사랑스러운 강아지와 김민교·이소영 부부의 꿀 떨어지는 하루는 30일 밤 10시 50분, 채널A ‘개밥 주는 남자’에서 공개된다.

[김지영 기자 news@fashsionmk.co.kr / 사진= 채널A 제공]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