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연예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예능
영화
인터뷰
칼럼

이정은·진선규·조우진, '목소리·초과근무 ·연기스승'으로 2017 영화계 접수

2017. 12.30. 11:45:09

[시크뉴스 안예랑 기자] 배우 진선규, 조우진, 이정은이 '2017 접속 조연 어워즈' 수상자가 됐다.

30일 방송된 SBS '접속 무비월드'에서는 2017년 영화를 빛낸 조연들을 조명하는 '2017 접속 조연 어워즈'를 기획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우진은 '초과근무상'을 수상했다. 이병헌은 '내부자들' 당시 "영화가 잘될지 모르겠지만 이 배우는 잘될 것 같다"며 조우진을 극찬한 바 있다. 조우진은 올해에만 무려 9편의 영화에 출연하며 극을 풍성하게 만들어 '초과근무상'을 수상했다.

'너의 목소리가 보여 상' 수상자는 배우 이정은이었다. 이정은은 다양한 영화에서 노래, 춤 등 끼를 발산하는 역할을 주로 했다. 이정은이 올해 도전한 '목소리 연기'는 바로 '옥자' 속 슈퍼돼지 옥자였다. 옥자를 통해 새로운 연기를 보여준 이정은은 옥자의 한 장면을 따라해 웃음을 자아냈다.

올해 가장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배우 진선규는 '위대한 스승 상'을 받았다. 진선규가 '스승상'을 받은 이유는 바로 그가 윤계상의 연기 멘토였기 때문이다. 윤계상이 진선규를 '연기 스승'이라고 칭하는 것에 대해 진선규는 부끄러움을 표하며 "'너는 스승이라고 불러라, 나는 동료할게'라고 말했다"고 전하기도 했다.

[안예랑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SBS 화면 캡처]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