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연예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예능
영화
인터뷰
칼럼

‘나 혼자 산다’ 이필모 겨드랑이 효과? 역대 최고 시청률 경신

2018. 01.13. 08:50:08

[시크뉴스 이상지 기자] ‘나 혼자 산다’가 역대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13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2일 오후 방송한 MBC ‘나 혼자 산다’ 228회는 전국 기준 시청률 10.7%, 13.6%를 기록했다. 지난 227회가 기록한 10.3%, 13.6% 보다 소폭 상승한 수치다. 동시간대 1위, 지상파 금요일 예능 전체 1위는 물론 지난 2013년 첫 방송 이후 가장 높은 시청률(13.6%)이다.

이날 무지개 라이브에서는 배우 이필모의 일상이 공개돼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데뷔 27년여 만에 처음으로 방송에 집을 공개한 그. 이날 자신의 초상화와 캐리커처로 가득찬 방을 공개했다. 부지런한 면모와 달리 겨드랑이에 구멍이 뚫린 티셔츠를 입고 격정적으로 운동을 해 털털한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같은 날 방송된 KBS2 ‘발레교습소 백조클럽’은 2.8%, MBC ‘발칙한 동거-빈방있음’은 3.1%, SBS ‘정글의 법칙 쿡 아일랜드’는 10.1%, 12.7%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이상지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MBC 화면 캡처]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