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연예
엔터테인먼트
뷰티
문화/사회
예능
영화
인터뷰
칼럼

‘방구석1열’ 사유리 “‘카모메식당’, 보면 볼수록 생각나는 영화”

2018. 09.14. 18:30:00

[시크뉴스 김지영 기자] 방송인 사유리가 ‘방구석1열’에서 ‘카모메식당’을 음식에 비유했다.

14일 오후 방송되는 종합편성채널 JTBC ‘방구석1열’의 띵작 매치 코너에서 ‘리틀 포레스트’와 ‘카모메 식당’을 다룬다. ‘리틀포레스트’는 임순례 감독의 작품으로 원작인 일본 영화를 한국적으로 재해석해 전 연령층에서 큰 공감을 받은 작품이다. 일본 영화 ‘카모메 식당’은 트렌디한 힐링 푸드 영화의 길을 연 작품으로 일본뿐만 아니라 한국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았다.

최근 진행된 ‘방구석1열’ 녹화에는 요리의 미학을 이야기하는 박찬일 셰프와 단골손님 진중권 교수, 엉뚱하고 발랄한 언변의 소유자 사유리가 출연해 다양한 시선으로 ‘음식 영화’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사유리는 일본 독립영화로 큰 성공을 거둔 ‘카모메 식당’에 대해 “이 영화를 음식으로 비유하자면 마치 ‘설렁탕’ 같다. 설렁탕은 맵지도 달콤하지도 않지만 먹으면 먹을수록 맛있다. 이 영화 역시 보면 볼수록 재밌고 계속 생각난다”라고 독특한 소감을 밝혔다.

또한, 사유리는 영화 ‘리틀 포레스트’에 대해 일본 원작과 한국 리메이크 작품을 비교하며 문화적 차이가 영화에서 어떤 식으로 다르게 표현되었는지를 이해하기 쉽게 풀어내 큰 공감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방구석1열’은 매주 금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JTBC 제공]
검색